제목 그대로의 배경을 가진 판타지 소설입니다.

주인공이 게임 능력치를 가지고 게임속 세상으로 떨어집니다.

 

주인공이 시작하면서 마법과는 관련이 없는 육체파 야만 전사를 선택하고

야만 전사 캐릭터의 육체로 게임속의 중세 판타지 세계를 여행하게 됩니다.

 

그런데 이런 겜판 스러운 배경은 주인공에게 능력을 부여하는 장치로서 기능하고

이야기 전개나 캐릭터성은 겜판보다는 오히려 옛날 판타지 느낌이 납니다.

 

 

아직 분량이 많이 쌓인게 아니라서 

앞으로의 전개와 캐릭터성으로 작가의 역량을 증명해 나가야 겠지만

지금 쌓인 분량은 충분히 흥미롭고 재미있게 볼 수 있습니다.

 

 

 

 

사실 타입문 추게 훑어보다 낚여서 저도 추천합니다.

쌓인 분량이 없어서 괴롭네요.

 

나만 당할 수 없지.

 

 

 

 ------------------------------------------------------------------------------------------------

 

 

갑자기 비공개가......? ;;;

 

 

정식 계약으로 돌아오는 것이길 기대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