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피아에서 지갑송 님이 연재중인 '소설 속 엑스트라' 보고 있는데 재미지네요.

 

전작을 찾아보니 레벨업하는 몬스터 쓰신 분인데 전작은 그냥 전형적인 먼치킨물인데 반해서

 

이번 작은 약간 먼치킨 느낌이 안드는건 아니지만 딱 적당한 정도로 양념을 친 느낌이 듭니다.

 

착각물 적인 요소도 좀 있구요.

 

아직 그렇게 스토리가 많이 진행된 것 같지는 않지만 지금까지만 같으면 끝까지 따라갈거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