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인사를 태어나서 처음으로 온전히 '자발적으로' 써 보네요.

 

쓰고 싶은 글과 설정은 많은데, 지나치게 머리가 커져서 그런지 정작 글로 옮겨보면 스스로 맘에 들지 않아 중간에 엎어버린 글만 많은 볼리베어 같은 중생입니다.

 

누가 안 봐줘도 좋으니 여기서는 좀 끈기와 치밀함을 갖고 뭐라도 쓸 수 있으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