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아... 나는 정말 퇴보했구나...ㅠㅠ

하는 생각이 절로 드네요.

뭐지 이 문장력은? 이런 글을 쓸 수 있었던거냐, 과거의 나!

여기서 끊어버리면 어떡하냐! 그래서 이 뒤는? 다음편 내놔!!

 

...라고 외치는 자신을 발견했습니다 ㄱ-;;;

 

그러고보니 저라는 인간은

제 취향에 맞는 글을 읽기 위해서 쓰는 거였지요;;;

 

게다가 완결을 목표로 하는 이유가,

다음편 어디갔어! 다음편 내놔! ...아, 내가 써야하잖아? ;ㅅ;

라는 사태를 겪지 않기 위해서였지요 ㄱ-;;;

 

 

 

 

하여간...

차기작을 쓰려면 일단 이렇게 현재의 나를 압도해버리는 과거의 내가 쓴 글들을 일단 묻어버리고(..)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겠습니다. 에휴...

도저히 저 뒤를 이어서 쓸 자신이 없으니, 처음부터 다시 해야죠 뭐 ( -_)y~

 

그러니 글을 시작했으면 완결을 해야하는 거겠습니다.

그렇지요, Noise님? ^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