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섭섭하기도 하고 왜 그런 선택을? 하는 생각도 듭니다 누가 주도했는진 모르겠지만 결과는 서로 손해인 느낌 

 

 

저는 처음 씨맥을 영입했다 기사떴을때 밴픽스타일때문에 썩 탐탁치 않았었는데 어느샌가 평범한 대깨맥이 되어있었죠 

 

어쨌든 씨맥과 drx의 인연은 여기까지였고, 이팀을 오래전부터 응원한 저는 또 고민에 빠지겠네요 

 

리그제 이후로는 항상 이딴팀을 응원해야하나... 하다가도 매년 하나씩은 터뜨려줬는데 

 

올해가 처음으로 그런게 없는 시즌이었습니다. 

 

이때까지 그랬듯이 한방 터뜨려주면 미워도 다시한번 하는거고 

 

올해처럼 또 그러면 이젠 롤을 그만챙겨볼것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