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부터 성우를 쏟아붇는군요..

작화가도 갈아넣은 기분이고..

정말 Oldies but Goodies입니다..

호야같이 지저분한 그림체까지는 못가는 것 같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