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절망과 행복 회로 사이에 이번 월드컵은 저 멀리 산으로.. 

 

푸틴 울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