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릴 적 플스부터 이어져온 콘솔유저로서 게임이란 4~5만원 정도의 값어치만

치르면 질리게 할 수 있다는 개념이 박혀 있었는데

얼마전 친구가 모바일 게임에 10만치 질렀다는 소릴 듣고 그 크나큰 액수에

부들거렸더만 이정도는 모바일 게임계에선 푼돈에 지나지 않는다는 걸 알고선

너무 무서워요;;;  한때 한번 해볼까 싶기도 했는데 안하길 잘했다 싶을 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