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몇 달 동안 아버지 간병하느라 링크 #1은 거의 쓰지도 못했지요.
 오늘 병원 가시면 입원하실 테니까, 한동안은 글을 쓰기가 더 어렵겠습니다. 링크 #2도 어려울지 몰라요.
 결과가 잘 나오길 빌지만 그럴 거 같지는 않군요. 뭐라 더 써야 할지 모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