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이 완전 도색 제품으로 나오는게 아니라 자가 도색이고,
캐릭터를 다양한 옵션으로 꾸밀 수 있도록 되어있어 커스텀 제작이 당연시 되는 분위기더군요.
과거 프라모델계가 그랬듯 한국산, 중국산 짭도 있을듯한데...


3D 프린터의 개발로 피규어계가 대 부흥을 맞을거라는 말이 있는데 아직 그정도까지 단가가 나오진 않는거 같더군요.
퀼리티가 안나오기도하고, 3D 모델을 직접 만들어야한다는 것도 노력이 보통이 아닐테고요.
그래도 점점 상용화 되겠죠.

어디선가 보기로 워해머 3D 모델을 공개 사이트에 올리자 저작권 들이대서 글 내려갔다고 본거같습니다.
그러나 세상 모든 구조형태에 대해 특허를 낼 수 있는 것도 아니죠.
문양 디자인과 같이 그림이 없는 3D 모델을 상대로 저작권을 주장하긴 어려울거라고 봅니다.



워게임 유저들에게 3D프린터로 만든 캐릭터로 아미를 꾸리는 것에 어떠한 반응이 주류인가요?
그리고 제작사의 정식품이 아닌 짭모델을 사용하는 것은 어떻게 대우 받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