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종 난입한 플레이어는 전황에 따라 처음 픽 한 캐릭터의 궁게이지를 어느정도 가지고 시작하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전황이 유리할 때는 낮은 궁게이지를 가지고 시작하고, 전황이 불리할 경우에는 높은 궁게이지를 가지고 시작하게 하는 거죠.

 

대충 수비군 기준으로는 상대팀이 화물을 얼마나 밀고 왔는지, 또는 거점을 얼마나 점령했는지를 기준으로 할 수 있을 겁니다.

 

공격군 기준으로는 남은 시간을 기준으로 남은 시간이 많으면 궁게이지를 조금 받고, 남은 시간이 거의 없으면 궁게이지를 많이 가지고 시작합니다.

 

거점쟁탈전 같은 경우는 아주 간편하게 상대팀이 거점을 차지한 정도를 기준으로 하면 되겠고요.

 

막 난입한 플레이어는 상대팀 조합이 어떤지도 모르고, 어떤 플레이어가 위협적인 적인지도 모릅니다.

 

상황도 모른채 전선에 나가 싸워야 하는 거죠.

 

특히 지기 직전에 들어온 경우는 아무것도 못하는 경우도 있죠.

 

 

이런 때 적절하게 채워진 궁극기 게이지는 아직 상황파악도 하지 못한 난입 플레이어에게 적절한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