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경기 방송관련해서 ESPN과 메이저리그 커미셔너 측이 협의해서 일정을 짜다보니

 

인기좋은팀을  골든타임이나 사람들 많이 볼만한 날짜에 밀어넣으려고 종종 무리수를 둔다는 이야긴 얼핏 들었던것같은데

 

그게 꼬이다보니  한팀이 하루에(24시간) 3경기를 하게 되는 미친 일정도 나오는군요.

 

양키스가 오리올스와 더블헤더 경기가 결정되어있는  바로 전날  낮1시 경기를   시청률 좋은 선데이 나이트 베이스볼  타임으로 옮기면서   양키스에서 무박으로 24시간동안 세경기 치르게 되는 미친 일정이 되어버렸다고 합니다.

 

 

그래서 양키스에서 들고일어나서  일정 다시 조정 안해주면  ESPN과의 모든 인터뷰를 보이콧하겠다고 발표하는 사태가..

 

 

 

 

방영권이라던가  표팔이가 돈이 되니 그걸로 또 잡음이 생기네요.

 

하긴 우리나라도 코리안시리즈에서  스윕으로 끝날거같거나

 

비인기팀이 인기팀을 꺾고  올라갈것같으면   스트라이크존이 별모양으로 변하거나

 

혼이 실린 한가운데 직구가 아니면 스트라이크 콜이 나오지 않는 신묘한 현상이 다발하는지라

 

아주 경험 없는 이야긴 아니긴 합니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