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382&aid=0000485467

 


최근에는 대전 홈경기에 앞서 전날 부진했던 한 선수를 뙤약볕에 30여분간 서 있게 하며 모멸감을 줬다. 관계자들의 발길이 뜸할 때였다. 우연히 이를 지켜본 한 야구관계자는 “저런 식이면 선수들이 의욕을 갖고 뛰겠냐”며 혀를 찼다.

 

------------------------------------------------------------------------------------------------------------------------------------------------------------------

솔직히 좀 연차가 오래된 감독이셔서 꼰대기질이 있으실줄 알았는데, 부진한 선수를 위해서 비타민D 광합성을 위한 과!학!적!인 특훈도 하는데, 선수와 그 주변은 그 은혜도 모르고 모멸감이니 어쩌니 이러니 쯧쯧....

어쩃든 이것만 보아도 새로운 방법론에 대해서 열린 사고방식을 가지는 존경할만한 감독님이신거 같습니다.